알림마당

박물관소식

[보도자료] 선조들의 사상과 문화로 삶의 지혜 배운다..김해한림박물관, 인문학 사업 공모 선정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한림박물관 댓글 0건 조회 1,251회 작성일 20-04-07 17:19

본문


신상오 기자 승인 2020.04.07

147_20200407100428896.JPG

7일 김해한림박물관이 문화체육관광부 주최 ‘2020 박물관 길 위의 인문학 사업’ 공모에 2년 연속 선정됐다. (자료=김해시)


[한국정경신문(김해)=신상오기자] 김해한림박물관이 선조들의 사상과 문화가 담겨 있는 전래동화의 교훈을 통해 삶의 지혜를 배우는 프로그램을 진행한다.

김해한림박물관은 7일 문화체육관광부 주최, 한국박물관협회 주관의 ‘2020 박물관 길 위의 인문학 사업’ 공모에 2년 연속 선정됐다고 밝혔다.  

김해한림박물관은 공모에 선정된 프로그램을 오는 11월까지 운영한다.
 
초등학생 프로그램은 듣기, 쓰기, 상상해 보기에 중점을 둬 구연동화를 통해 생동감 있는 전래동화를 들려준다. 중학생은 자유학기제와 관련해 직업 연계에 중점을 둬 동화작가, 애니메이션작가에 대해 소개한다.

성인 프로그램은 어릴 적 읽었던 동화를 떠올리며 과거의 추억을 회상하는 내용으로 진행한다. 또 올해 박물관, 미술관 주간(8.14~8.23)에는 특별히 가족을 대상으로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. 

이와 함께 김해한림박물관은 경상남도와 경상남도박물관협의회에서 주관하는 ‘박물관미술관 체험학습 프로그램 운영 지원사업’에도 선정돼 도비 400만원, 시비 300만원을 지원받아 오는 12월까지 ‘가야 속 패션왕국’ 프로그램을 진행한다. 
 
어린이 1000여명을 대상으로 하며 수로왕과 허왕후 이야기를 통해 가야의 건국 과정을 알아보고 가야인들의 의상과 장신구에 대해 배운 뒤 수로왕과 허왕후 목걸이, 거울을 만드는 체험으로 전통문화의 우수성과 예술성을 배운다. 

김해한림박물관 관계자는 “선조들의 사상과 문화가 담겨 있는 전래동화의 교훈을 알아보고 삶의 지혜를 배우는 계기가 될 것”이라며 “인문학에 보다 친숙하게 접근 할 수 있기를 기대하며 앞으로도 새롭고 다양한 프로그램 개발을 통해 역사와 전통의 중요성을 널리 알리겠다”고 말했다.
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